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5-24 오후 09:43: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문화
국내 최대 석불 '은진미륵' 국보 승격
경북연합일보 기자 / 입력 : 2018년 02월 13일(화) 17:4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고려 제4대 임금 광종(재위 925∼975) 연간에 제작된 것으로 알려진 국내 최대 석불 '은진미륵'(恩津彌勒)이 국보로 승격된다.
 이번에 국보로 지정 예고된 보물 제218호 논산 관촉사 석조미륵보살입상(論山 灌燭寺 石造彌勒菩薩立像)은 1963년도에 보물로 지정된 후 55년 만에 국보로 승격되는 것이다.
 충남 논산시 은진면에 있는 미륵보살입상이어서 '은진미륵'으로 불리는 이 불상은 높이가 18.12m이다. 경주 석굴암 본존불이 받침인 대좌를 합쳐 5m인데, 이보다 세 배 이상 크다.
 미륵보살은 석가에 이어 미래에 출현하는 부처로, 우리나라에서는 현세를 구원하는 희망의 신앙으로 수용됐다. 이 불상은 고려시대 후기 승려 무의가 쓴 '용화회소', 고려 문신 이색(1328∼1396)의 '목은집', 조선시대 인문지리서 '신증동국여지승람' 등에 기록이 남아 있는데, 968년께 고려왕실의 지원을 받아 승려 조각장 혜명이 제작했다고 전한다.
 좌우로 빗은 머리 위에 커다란 원통형 보관(寶冠·불상에 얹는 관)을 쓰고 있고, 체구에 비해 큰 얼굴의 이목구비가 명료하고 인상적인 편이다. 손으로는 청동제 꽃을 들고 있다.
 정제되고 이상적인 아름다움을 추구한 통일신라시대 불상과는 달리 압도적 크기와 육중함, 파격적이고 대담하며 지역성이 돋보이는 미감을 구현한 점이 특징이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은진미륵은 우리나라 불교신앙과 조각사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유물로, 국보로 지정할 만한 가치가 충분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고려 불상 중 월등한 가치를 지닌 대상을 국보로 승격함으로써 이 시대 불교조각에 대한 재평가가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국보 가운데 고려시대 불상은 영주 부석사 소조여래좌상(제45호), 평창 월정사 석조보살좌상(제48-2호), 청양 장곡사 철조약사여래좌상(제58호), 금동삼존불감(제73호), 강릉 한송사지 석조보살좌상(제124호), 해남 대흥사 북미륵암 마애여래좌상(제308호) 등 6점밖에 없다.
 문화재청은 30일간의 예고 기간에 각계 의견을 수렴한 뒤 국보 지정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김희동 기자 khd@kbyn.co.kr
경북연합일보 기자  
- Copyrights ⓒ경북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과거 모습 버리고 경주발전만을 위..
경주지역 아파트 값'곤두박질'
'전치2주 진단서'의 비밀
경주 금장리 만성체증, 유림대교로 ..
영천, 불법 유흥영업 성황… 단속 ..
경주지역 노후 아파트들'기지개'
경주환경련 "수은 오염, 용강동 덮..
미제사건 해결 '깜깜'…결국 해넘겨
경주시의회 부의장, 행감 피감기관..
자연 품은 仁術… 치유로 가는 길..
최신뉴스
경주 민노총, 6·13 지선 지지후..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국회의원 "임..  
경북교육감 진보·보수후보 불타는..  
후보등록 첫날, 정당별 경북도지..  
경주지역, 6·13 지선 후보자 등..  
경주시, 숙박·세탁·목욕업 연말..  
경주시, 양성평등 인식 'UP'  
"공공근로사업 신청하세요"  
경주 HICO, 세계치료초음파학회 ..  
경주시, 내년도 국비 확보 '발품 ..  
한수원,영농병행 태양광발전 입증  
대구기업 30곳,월드클래스 300 선..  
첫걸음 뗀 북방경제시장 개척  
울릉군수 후보,돈봉투 살포 의혹  
경선 여론조사에 24회 중복응답 예..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제휴문의 광고문의 구독신청 기사제보 저작권 문의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북연합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82281/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95번길 3(서라벌빌딩 2층)
발행인.편집인: 정진욱mail: sp-11112222@daum.net / Tel: (054)746-0050 / Fax : (054)746-005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가0003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진욱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6,518
오늘 방문자 수 : 10,912
총 방문자 수 : 10,465,6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