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26 오후 08:11: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문화
'국내 유일 회전식 불교 경전' 예천 용문사 윤장대 국보 승격
문화재청, 대장전과 통합 지정
역사·예술적 가치 일체성 판단
경북연합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12월 02일(월) 20:01
↑↑ 국내 유일 회전식 불교 경전 '예천 윤장대'.
ⓒ 경북연합일보
840년 넘게 한자리를 지킨 불교 공예품 예천 용문사 윤장대(輪藏臺)와 윤장대가 있는 건물인 대장전(大藏殿)이 국보로 승격됐다.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각각의 보물로 지정돼 있는 예천군의 보물 제145호 '예천 용문사 대장전과 보물 제684호 윤장대'를 통합해 한 건의 국가지정문화재 국보로 승격해 제328호로 지정했다.
 문화재위원회(건축·동산분과)는 용문사 대장전(건축물)과 윤장대(동산)의 건립시기, 의미, 특징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볼 때 두 보물이 일체성을 갖는 문화재이며, 역사·예술적 가치가 뛰어나 한 건의 통합한 국보로 승격할 가치가 충분하다고 판단했다.
 예천 용문사는 신라 경문왕대 두운선사가 당나라에서 돌아와 초암을 짓고 정진한데서부터 비롯됐으며, 후삼국 쟁탈기에 왕건과 관계를 맺으며 사찰로서의 면모를 갖추게 됐다.
 대장전과 윤장대는 고려 명종 3년(1173년) 국난(김보당의 난) 극복을 위해 조응대선사가 발원하고 조성한 것으로, 고대 건축물로는 매우 드물게 발원자와 건립시기, 건립목적이 분명하게(重修龍門寺記/1185년) 드러나 있다. 대장전과 윤장대는 초창 이래 여러 차례 수리된 것으로 확인되는데, 최근 동(오른쪽) 윤장대에서 확인된 천계오년(天啓五年, 1625) 묵서명과 건축의 양식으로 미뤄볼 때 17세기에 수리되어 현재까지 이어져 오는 것으로 보고 있다.
 대장전은 일반적으로 불교경전을 보관하는 건물인데, 용문사 대장전은 윤장대를 보호하기 위해 특별히 건립된 건물이라는 특징을 지녔다.
 용문사 대장전은 다포계 맞배(책을 엎어놓은 모습)지붕 건물로 초창(1173년) 이후 8차례 이상의 중수가 있었으나 초창당시의 규모와 구조는 유지되고 있다.
 중수과정을 거치면서 건축 양식적으로 현재는 17세기 말 모습을 하고 있으나 대들보와 종보의 항아리형 단면, 꽃병이나 절구형태의 동자주(짧은 기둥)에서 여말선초의 고식(古式)수법이 확인된다. 무엇보다 대장전은 윤장대를 보관하고 있는 국내 유일의 경장건축이라는 데서 독특한 가치가 있다.
 윤장대는 불교 경전을 보관하는 회전식 경장(經藏)으로 전륜장, 전륜경장, 전륜대장이라고도 한다. 예로부터 윤장대를 한번 돌리면 경전을 한번 읽는 것과 같다는 공덕신앙이 더해져 불경을 가까이할 시간이 없는 대중들에게 주목을 받았다.  김희동 기자
경북연합일보 기자  
- Copyrights ⓒ경북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협조합장 향응제공 검찰 고발
한글날에 문화예술교육 박람회 초대
경북지재센터, 독도새우 브랜드 개..
회피성 성격장애를 어떻게 치유할 ..
경주 현곡농협 '돈판' 비리 복마전..
대구시장 '권영진' 다시 달린다
단군신화와 성경의 바알 신
바른 인성·도덕성 겸비한 시장 선..
6·13 지선 경주 女風… 시장·도의..
朱 24.3% 崔 23.6% 朴 20.5%…초접..
최신뉴스
道, 국내 복귀기업 유치 전방위 ..  
구미 유·초·중교 등교 연기  
경북형 뉴노멀 관광 전략, 전국으..  
경북 인기축제 1위는 신라문화제  
경북도, 사회적경제기업 '10-10클..  
"농산물 저온피해 보상 현실화"  
지난해 환경신문고 신고 40% 급증..  
道, 의성 국가지질공원 이달 중 ..  
경북도, 4차 산업혁명 중대형 신규..  
경주시 사적관리과, 클린&안심 캠..  
대학 장학금·고교 학자금 조기지..  
경주시립도서관 방구석 독서챌린지..  
경주자원봉사연합회 지역농가 살리..  
경주지역 '입국 유학생' 135명 코..  
월성원전 '맥스터' 주민 의견 묻는..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제휴문의 광고문의 구독신청 기사제보 저작권 문의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북연합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82281/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95번길 3(서라벌빌딩 2층)
발행인.편집인: 정진욱 / mail: sp-11112222@daum.net / Tel: 054)777-7744 / Fax : 054)774-331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가0003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진욱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2,004
오늘 방문자 수 : 13,152
총 방문자 수 : 24,316,2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