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20 오후 07:33: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사회
수확기 농가 벼 매입능력 높인다
道, 2023년까지 80%대로 확대
RPC 시설 확충 88억원 지원도
경북연합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6일(월) 19:59
경북도는 소비자 기호변화, 농촌인력의 고령화 등 급변하는 국내외 쌀 유통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경북 쌀의 품질 향상과 농가편의 제공을 위하여 RPC(Rice Processing Complex, 미곡종합처리장)의 수확기 농가 벼 매입능력을 현재 60%에서 2023년까지 80%로 확대한다.
 이를 위해 올해 RPC 벼 건조·저장시설 확충과 시설현대화 사업에 총 88억원을 지원하고, 매년 100억원을 투입한다.
 우선 미곡종합처리장의 건조저장능력을 확충하기 위해 경주시농협RPC, 의성군농협RPC 등 12개 RPC에 73억원을 지원해 630톤의 건조시설, 8천500톤의 저장시설 및 원료투입시설 등을 설치, 수확기 수매에 따른 농가부담을 줄여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경북쌀의 품질 향상을 위해 남포항농협RPC, 영주농협RPC등 7개 RPC에 노후화된 정미기, 연미기, 색체선별기 등 도정시설 교체에 필요한 사업비 15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난해 사업을 완료한 예천군농협RPC와 상주농협RPC에서는 벼 도정시설과 건조·저장시설 준공으로 농민들이 수확기 산물벼 출하를 위해 도로변에 장시간 대기하는 불편이 해소됐으며, 교통사고 위험도 크게 줄어들었다.
 또한, 벼 건조저장시설 지원으로 쌀의 고품질 유지 및 수확기 농가별 판로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경북도에서는 1995년부터 지난해까지 도내 18개 시군에 벼 건조·저장 시설 164개소를 설치·지원해 도내 벼 유통량의 60%를 저장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
 아울러 농가에서는 수확 후 벼를 물벼 상태로 RPC에 직접 판매함으로써 벼 건조·저장 비용 절감은 물론 고령화된 농촌의 일손부족 해소에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홍예선 경북도 친환경농업과장은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서는 벼 재배 과정뿐만 아니라 건조·저장·가공 등 수확 후 품질 관리가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벼 건조·저장시설 확충과 RPC 시설 현대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농업인들이 판로 걱정 없이 농사지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인호 기자
경북연합일보 기자  
- Copyrights ⓒ경북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협조합장 향응제공 검찰 고발
영천, 불법 유흥영업 성황… 단속 ..
경북지재센터, 독도새우 브랜드 개..
경주 현곡농협 '돈판' 비리 복마전..
경주시의회 부의장, 행감 피감기관..
회피성 성격장애를 어떻게 치유할 ..
군위 대구공항반대위 주민소환제 '..
대구공항 후보지 군위·의성 일원 ..
단군신화와 성경의 바알 신
바른 인성·도덕성 겸비한 시장 선..
최신뉴스
김석기 의원 '2019 의정대상' 영예  
시장 위에 공무원 노조 군림, 경..  
월성 3호기, 계획예방 정비 기간 ..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가을 트레킹 ..  
세 자녀 이상 다자녀 가정에 독감 ..  
영주 풍기인삼가요제 본선 12팀 열..  
道, 포항철길숲서 달팽이 마라톤 ..  
구미 인동도시숲서 문화축제 열려  
경북보건환경연구원, 환경분야 측..  
경북지역 화재 올해 9월까지 1929..  
道, 경북형 사회적경제 활성화 추..  
문경시, 행정정보시스템 역량강화..  
선비세상 현장에서 전문가 자문회..  
영양군 도시재생전략계획 주민 공..  
안동 문화기획 제안 아이디어 공모..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제휴문의 광고문의 구독신청 기사제보 저작권 문의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북연합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82281/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95번길 3(서라벌빌딩 2층)
발행인.편집인: 정진욱 / mail: sp-11112222@daum.net / Tel: 054)777-7744 / Fax : 054)774-331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가0003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진욱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7,366
오늘 방문자 수 : 10,406
총 방문자 수 : 19,435,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