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19 오후 07:28: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경제
국내 주식형 펀드서 대거 자금 이탈
ETF 등 펀드 수요 증가 영향
지난달 6천380억원 순유출
경북연합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11일(월) 15:07
올해 코스피가 반등하는 가운데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는 대거 자금이 빠져나갔다.
 1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드(공모·사모 합산)에서는 1월 한 달간 6천303억원이 이탈했다.
 월간 순유출 금액으로는 2017년 10월 7천860억원 이후 최대 규모다.
 국내 주식형 펀드 자금은 일별로도 지난 1월11일부터 2월 1일까지 최근 16거래일 연속 순유출 행진을 이어갔다. 이 기간 빠져나간 자금은 6천380억원이다.
 순유출 행진 기간도 2017년 3월14일부터 4월 5일까지 17거래일 연속 이후 최장이다.
 올해 국내 주식형 펀드의 자금 이탈은 코스피가 1월에 8.03% 반등하자 원금회수와 차익 실현에 나선 투자에들의 환매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전균 삼성증권 연구원도 "최근 코스피 반등 과정에서 이익 실현 목적의 펀드 환매 수요가 집중된 것으로 보인다"며 "(자금 흐름이) 순유입세로 돌아서기에는 시장 변동성이 아직 크다"고 설명했다.
 여기에 상장지수펀드(ETF)의 투자 수요 증가도 영향을 미쳤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7일 기준 ETF 설정액은 최근 1개월간 1조3천164억원 불어났다. 반면 액티브 주식 펀드의 설정액은 1천991억원 감소했다.
 국내 주식형 펀드 자금도 ETF를 포함하면 1월 한 달간 9천461억원이 늘어나는 등 작년 10월 이후 4개월 연속 순유입세를 보인 셈이다.
 김후정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보수가 낮고 거래가 용이한 ETF가 투자 대안으로 부상하면서 자금 흐름이 액티브 펀드에서 패시브 펀드 쪽으로 빠르게 옮겨가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
경북연합일보 기자  
- Copyrights ⓒ경북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협조합장 향응제공 검찰 고발
영천, 불법 유흥영업 성황… 단속 ..
경북지재센터, 독도새우 브랜드 개..
경주 현곡농협 '돈판' 비리 복마전..
경주시의회 부의장, 행감 피감기관..
"본업에 충실하며 가수 꿈 키워나가..
회피성 성격장애를 어떻게 치유할 ..
군위 대구공항반대위 주민소환제 '..
대구공항 후보지 군위·의성 일원 ..
단군신화와 성경의 바알 신
최신뉴스
경북 사회적 경제, 공공기관 협력 ..  
경북 관광서비스 확 뜯어 고친다  
스마트 공간정보 활성화 일자리 창..  
대구 학생항일운동 선봉에 서다  
영주시 '몰카' 탐지법 교육  
예천 전통시장 노점·노상적치물 ..  
경주 119시민수상구조대, 파도에 ..  
"KBS 포항방송국 통폐합 계획 반대..  
폭염 속 포도 일소·엽소피해 주의..  
道, 아동복지시설 해외봉사 지원 ..  
오늘부터 세계청년공연예술페스티..  
한국 유교의 성지 안동서 동아시아..  
고령 우곡문화공원 확장 원안 가결..  
영양서 하계 유도·배드민턴 전훈 ..  
봉화수도관리단, 사랑나눔 의료 ..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제휴문의 광고문의 구독신청 기사제보 저작권 문의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북연합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82281/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95번길 3(서라벌빌딩 2층)
발행인.편집인: 정진욱 / mail: sp-11112222@daum.net / Tel: 054)777-7744 / Fax : 054)774-331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가0003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진욱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8,816
오늘 방문자 수 : 18,745
총 방문자 수 : 18,145,690